흥분이 서서히 고통으로 바뀌고
그 고통이 잔잔한 과정으로 받아 들여 진다음
정상에 올라서는 순간 드디어 해냈다는 성취감에
짜릿한 전율까지 느껴진다고 경험자들은 말한다.
                                      *  출처:모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