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JookJun on Twitter
      만당 최신 글
      만당 최신 댓글
counter
오늘:
411
어제:
619
전체:
1,789,088

꽃으로 피어나다. 어머니 날.

조회 수 4237 추천 수 57 2009.05.13 11:50:51

▲ 어머니 날 아침 밥상에 꽃을 놨다

 

어머니 날.

밥상에 꽃을 놨다.

철쭉꽃이 살짝 붉힌 촌 사람 수줍음 같다.

워낙 고지대라 우리 동네서만 볼 수 있는 철쭉 꽃이다.

 

   
밥상의 꽃을 보시는 어머니

 

아니나 다를까.

"밥상에 웬 꽃이냐?"

밥 먹는 밥상에 꽃병 놓는 놈이 어딧냐고 야단이시다.

어머니 날이라고 했더니 '지럴하고 있다'하신다.

삶 자체가 버거우시니 꽃인들 반가우랴.

 

어머니가 해 달라셨던 김치국밥은

그래도 어머니의 환대를 받았다.

"간간 하구나..."

하시면서 두 그릇이나 드셨다.

 

할머니에게 꽃을 드리는 손자

 

내가 드렸다가는 또 야단 맞을까봐

아들을 시켰다.

"할머니 꽃 달으세요."

"아내(안해)"

"오늘이 어머니 날이에요."

"지럴하고 자빠졌다. 나는 젊을때도 그렁거 안 했어. 저리 치아~"

 

꽃송이는 끝내 어머니 가슴에 달리지 못했다.

 

 

   
꽃송이 만들기

 

어머니 날 새벽부터 산과 들을 누볐다.

이 골짜기 저 골짜기, 냇가에 핀 꽃, 밭 높은 언덕에 핀 꽃.

 

의외로 꽃들이 많지 않았다.

대신 흰꽃이 많았다. 유난히.

새로운 발견이었다.

 

색색가지 한지를 펼쳐놓고

가위,은박지 호일,사인펜, 가는 철사 등등

소품들을 늘어놓고

꽃다발과 꽃송이를 만들었던 것이다.

 

진짜 꽃.

자연속에서 자란 진짜 꽃으로.

 

   
거절 당한 어머니 날의 꽃송이

 

제법 잘 만들었다.

어머니 날 꽃송이.

꽃 색깔도 잘 섞었고

꽃 크기도 잘 나누었고

길이도 들쭉날쭉 이쁘게.

 

꽃 집 아가씨가 되어

꽃 송이를 만들었다.

 

 

마루에 꽃 병을 놓았다. 글씨도 써 넣었다. 

 

밥상에 놨던 꽃병은 리본을 달아 마루에 놓았다.

어머니가 매일 어루만지며 애지중지 하는 돌확 위에다.

 

꽃 병 앞에는 어머니가 여러 날 째 계속해서 가리고 있는 팥 그릇이 있다.

 

 

 

 ▲ 아랫집 할머니를 주고는 좋아하시는 어머니

 

꽃보다 더 환하게 피어 나신 어머니 웃음꽃.

 

아랫집 할머니 가슴에 꽃송이를

달아 주시면서

더 좋아하시는 어머니.

 

어머니날

제대로 피어 난 꽃

가장 아름다운 꽃.

 

어머니 웃음 꽃.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3 어머니의 입숟가락 농주 2011-09-19 39422
82 금연당 가입 [1] 采日/33 2010-12-30 4985
81 밥 세 숟가락에 설탕 한 숟가락씩 먹는 셈이라니.. [1] 농주 2010-06-18 4995
80 먼 기다림 - 보따리대장 나가신다 농주 2010-06-08 5912
79 김수현 작가는 왜 뿔이 났을까 [4] 采日/33 2010-02-06 12179
78 어머니가 만드는 '옛날 곶감' 농주 2009-11-29 6861
77 시골와서 농사 짓고 사실래요? [1] 농주 2009-11-28 3799
76 일흔 셋 시골노인의 네티즌 입성기 [2] 농주 2009-06-13 9435
75 야생사과/나희덕 [1] 심심이 2009-05-19 5786
» 꽃으로 피어나다. 어머니 날. 농주 2009-05-13 4237
73 세간법으로 읽는 - 재앙과 파국의 대한민국 농주 2009-02-03 10167
72 페트병에 오줌 싣고 전철을 타다 - 미래청년 심.원.보. [1] 농주 2008-12-12 35368
71 [re] 페트병에 오줌 싣고 전철을 타다 - 미래청년 심.원.보. 농주 2008-12-12 15326
70 <100일학교> 아이들과 보낸 8박9일 [1] 농주 2008-10-24 7417
69 혼자 한 준공식 - 생명살이 뒷간 농주 2008-10-13 3854
68 내 창의력과 손 재주와 집중의 시간을 돈 주고 버릴 수는 없었다. 농주 2008-10-12 3513
67 [TV특강] 전희식의 생명살이 농부이야기 농주 2008-09-27 3912
66 생명살이 농부이야기 - 티브이(TV) 특강에 출연합니다. [2] 농주 2008-09-10 4026
65 재경 동문 회장 인터뷰 기사 [2] 전쌍식 2008-08-21 4567
64 <호오포노포노의 비밀> 이야기 입니다. 오류로 부터 벗어나는 길이지요 농주 2008-08-15 33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