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JookJun on Twitter
      만당 최신 글
      만당 최신 댓글
counter
오늘:
102
어제:
543
전체:
1,806,347

종교의 자유가 뭔 말인지 아는 예수쟁이가 있을까?

조회 수 6250 추천 수 0 2015.04.24 09:06:28
[종교의 자유가 뭔 말인지 아는 예수쟁이가 있을까?]
글쓴이 : kyesuklee.gif제삼자  (175.♡.29.85) 날짜 : 2015-04-23 (목) 14:05 조회 : 87 추천 : 1 비추천 : 0 btn_singo2.gif btn_print.gif

[종교의 자유가 뭔 말인지 아는 예수쟁이가 있을까?]


(1) 오늘날 전세계 모든 나라의 헌법에는 <종교의 자유>라는 조문이 들어 있을 것이다.
그런데, 이 <종교의 자유>라는 낱말을 가장 많이 입에 올리는 자들이 예수쟁이들일 것이다. 
예수교의 모순과 궤변과 허구성을 변명하고, 혹세무민을 위한 사기행각을 숨기고, 반 인륜적 만행질을 호도하기 위해서 얼버무리기 좋은 방패막이가 바로 <종교의 자유>라는 낱말이라고 생각하는 모양이다. 

(2) 종교의 자유는 예수교를 믿어도 좋고, 불교나 모슬렘 또는 힌두교를 믿어도 좋다는 취지에서 만들어진 법률 장치가 아니다. 
바이블의 내용에 입각해서 태어난 예수교의 각종 종파들이 자기만이 정통이고 다른 것을 이단으로 매도하여 잡아 죽이고, 심지어 죽기 살기 식의 전쟁도 불사하는 작태가 인류의 불행과 직접 연결되고 있으므로 부득이 만들어진 법조문이 바로 <종교의 자유>이다. 

(3) 더구나 이 <종교의 자유>는 예수교의 힘으로 만들어 진 것이 아니다. 예수교 밖의 사람(특히 계몽주의 사상가)들이 만든 장치이다.
그것도 목슴을 걸고 투쟁하여 만든 법조문이다. 누구 때문에 목숨을 걸어야 됐을까? 바로 예수교의 핍박 때문이었다. 

예수교가 악착 같이 방해하고 핍박한 것이 어디 한 두 가지 뿐이던가?
과학 발전, 인권 쟁취, 여권 신장 및 남녀 평등 문제, 노예 제도 폐지, 자유(종교의 자유 포함해서) 등등, 인류 사회의 어떤 분야를 불문하고 가장 커다란 걸림돌은 바로 예수교였다. 
아이러니하게도 더욱 재미있는(?) 현상은 예수와 여호와에게 반기를 들고 똥물을 먹이는 걸림돌도 예수쟁이들이라는 점이다.
예수를 잡아 죽인 자도 그(여호와쟁이)들이며, 예수교를 가장 괴롭히는 자도 바로 예수쟁이들이다. 예수쟁이들을 가장 많이 잡아 죽인 자도 예수쟁이들일 것이다. 이보다 더 재미있는(?) 현상이 또 어디에 있겠는가? 

(4) <종교의 자유>는 예수교와 가장 크게 대치되는 사건이다. 바이블(여호와 및 예수의 가르침) 어디에도 종교의 자유라는 말은 없다.
오히려, <종교의 자유>는 "나 외에 다른 신을 두지 말라."는 여호와의 명을 정면으로 거역하는 것이 된다. 
불교를 믿어도 좋고, 힌두교를 믿어도 괜찮고, 종교를 가지지 않아도 좋다는 의미의 <종교의 자유>란 여호와(예수) 앞에서는 어림도 없는 짓일 뿐이다. 

(5) 그렇다면, 예수쟁이들의 입에서 <종교의 자유>가 말해져서 되는 경우인가? 여호와(예수) 앞에서 이보다 더 큰 이단 또는 사탄 마귀가 있을까? 
<종교의 자유>라는 말은 목에 칼이 꽂혀도 입에 올려서는 안 될 종자들이 바로 예수쟁이들이어야 된다.
예수쟁이는 <종교의 자유>를 입에 담는 순간 아니, 머리에 떠올리는 순간 즉시 그 자손 3~4 대까지 지옥불에 떨어질 이단(마귀)으로 낙인 찍히는 중차대한 것이다. 

(6) 결론;
예수쟁이들은 죽으면 죽을지언정 단 한 번이라도 <종교의 자유>를 운운해서는 안 된다. 
<종교의 자유>는 예수교의 반 인륜적 만행질을 막아 보자는 취지에서 만들어진 것이다. <종교의 자유>는 예수교가 만든 것이 아니라, 예수교 밖의 사람들이 목숨을 걸고 투쟁하여 쟁취한 법조문이다. 
<종교의 자유>를 뇌는 자는 가짜 예수쟁이들이다. 그렇다면, 진짜 예수쟁이들이 해야 될 일은 무엇일까?

진짜 예수쟁이는 다음에 열거하는 일만 정성을 다 하여 열심히 실천하면 될 것이다.


(강령) "돌로 쳐 죽이자 부수자" 


이 세상에는 느닷없이 착한 사람, 덮어 놓고 의로운 사람, 똑똑한 사람 등등이 많아서 날이 갈수록 사회가 정화되는 모습을 볼 때 여간 마음 든든한 게 아니다. 
그래서, 여기에 그 정화 운동의 일환으로 예수교(여호와)의 실천 강령 을 첨부하여 강력히 제언하는 바다. 

먼저 전지전능하신 여호와의 말씀을 듣고 구체적 강령을 준행하기로 하자. 


[(여호와 가라사대) 
"네 동포, 형제나 네 자녀나 네 품의 아내나, 너와 생명을 함께 하는 친구가...너를 꾀어 이르기를... 
네 열조(조상)가 알지 못하던 다른 신들, 곧...땅 이 끝에서 저 끝까지 있는 민족(모든 민족)의 신들을, 
우리가 가서 섬기자 할지라도 너는 그를 좇지 말며, 듣지 말며, 긍휼히 보지 말며, 애석히 여기지 말며, 덮어 숨기지 말고, 너는 용서 없이, 그를 죽이되, 죽일 때에 네가 먼저 손을 대고, 후에 뭇 백성(지금은 예수교인)이 손을 대라. 

그(다른 종교인)는 ........ 네 신(神) 여호와에게서 너를 꾀어 떠나게 하려한 자니, 너는 `돌로 쳐 죽이라. 그리하면, 온 이스라엘(예수쟁이들)이 듣고 두려워하여, 이같은 악을 다시는 너희 중에서 행하지 못하리라."]

(신명기 13;6~11) 

* 위의 성구(聖句)를 3 번 이상 자세히 읽자. 

여호와(예수) 외의 다른 신(종교)을 섬기는 자는 애비, 에미, 처자식 모두(구구든지)를 돌로 쳐서 죽이라는 말이다. 그렇게 해야 마침내 온 백성이 두려워 떨면서 다시는 "여호와(예수)를 배반하자"고 꼬득이는 자가 없게 될 것이라는 공갈 협박이다. ㅎㅎ...아멩 할렐루~야!



[강령] 

1. 타종교인을 모조리 돌로 쳐 죽이자. 

1. 지금은 옛날과 달라 총, 칼도 있다. 
타종교인을 모조리 총으로 쏴 죽이자. 

1. 예수교의 가정에도 나이 많은 할머니, 할아버지 중에는 타종교에 적을 두고 있는 사람들이 많다. 
이들도 모조리 쏴 죽이자 쳐 죽이자. 

1. 처(남편) 자식 중에도 타종교에 관심을 두거든 애석히 보지도 말고, 긍휼히 여기지도 말고, 덮어 감추지도 말고, 총으로 쏴 죽이자 쳐 죽이자. 

1. 타종교인이 아니더라도 예수교의 전도가 먹혀들지 않거든 구하기 쉬운 회칼로 쑤셔 죽이자. 또 죽이자. 

1. 돌로 쳐 죽이거나, 총으로 쏴 죽일 때, 서로 앞을 다투어 먼저 행동을 개시하자. 
천국이 그의 것이다. 

1. 누군가 행동을 개시하면, 모든 예수교인들은 벌떼 같이 일어나 죽이는 일에 동참하자. 
천국에서 큰 상이 주어진다. 

1. 대도시에 살고 있어서 돌을 구하기 어렵거든 부엌칼이나, 면도칼을 들고 나가서 찔러도 좋고 그어도 좋다. 
(가족이 이단일 경우에는 면도칼을 밖으로 들고 나갈 필요가 없다. 그냥 집 안에서 긋자. 박박 거미줄 처럼 긋자.) 

1. 단군상이나 불상도 모조리 죽이자. 아니 부수자. 
(이럴 때는 탱크의 직사포를 동원하면 능률적이다.) 

1. 절, 사당, 향교 등과 각종 조형물(우상)과 무덤을 죽이자. 아니 부수자. 
(이럴 때는 폭격기를 동원해야 효과적이다.) 

1. 100년 전의 우리 조상은 모두 마귀이다. 조상들의 모든 무덤을 파헤쳐, 부관 참시하자. 
(이럴 때는 불도자를 동원하면 더욱 좋다.) 

1. 제사 지내는 사람을 보거든 그 자리에서 돌로 쳐 죽이자. 
(초상집을 들여다 보거나, 명절에 남의 집을 기웃거려 보면 쉽게 우상과 잡신을 섬기는 자를 찾아 낼 수 있다.) 
죽여 마땅한 자들이다. 

1. 어쨌든 모조리 돌로 쳐 죽이자. 모조리 부수자. 

* "그리하면 온 한국 국민들이 듣고 보고 두려워하여, 이같은 악(예수교를 비방하거나 타종교를 믿는 일, 제사 등)을 다시는 너희 중에서 행하지 못하리라. 아멩" 

(신명기 13;6~11) 

* 시간을 끌 것도 없고, 구질구질하게 일일이 말대꾸할 것없이, 죽이자 부수자 진멸하자 도륙하자. 

십자가 군병들아! 예수쟁이 성도들아! 
돌멩이 들고 총칼 들고 용감하게 일어서자. 

천국이 가깝다. 시간이 없다. 
어서 빨리 여호와(예수)의 가르침을 준행하자. 
예수교 밖의 모든 마귀들을 죽이자 부수자. 

1. 어서 매혼노, 매국노 그리고 잡놈되자.

ㅎㅎ...아멩 할렐루~야! 암, 아멩 할렐루~야!


1030672820_3d96387d_samjogo.gif

[ 마음의 평정을 얻은 자는 어떤 위치에서도 성공자이다. ]


noimage.gif
kyesuklee.gif제삼자 (175.♡.29.85) btn_singo.gif 2015-04-24 (금) 06:08

* 위의 성구(聖句)를 3 번 이상 자세히 읽자. 

여호와(예수) 외의 다른 신(종교)을 섬기는 자는 애비, 에미, 처자식 모두(구구든지)를 돌로 쳐서 죽이라는 말이다. 

그렇게 해야 마침내 온 백성이 두려워 떨면서 다시는 "여호와(예수)를 배반하자"고 꼬득이는 자가 없게 될 것이라는 공갈 협박이다. ㅎㅎ...아멩 할렐루~야!

엮인글 :

댓글 '14'

문서 첨부 제한 : 0Byte/ 8.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jpg;*.gif;*.png;*.doc;*.hwp;*.JPG;*.PNG;*.GIF)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02 Grey sofa edmontonGrey karlstad sofa cover uwuvinapa 2018-02-16 198
401 개독교인 여자와 결혼해서는 안 되는 이유[펌] [35] 개독교 2016-05-17 3696
400 권력과 종교의 야합 [18] 종교 2016-04-30 3560
399 중국의 기독교 탄압과 세계 평화의 길 [30] 개독교 2016-04-25 4070
398 예수 믿는 사람이 적은 나라에는 지진이 발생한다. [28] 개독교 2016-04-20 8201
397 그냥 죽으면 됩니다. [24] 죽음 2015-04-25 9226
» 종교의 자유가 뭔 말인지 아는 예수쟁이가 있을까? [14] 종교자유 2015-04-24 6250
395 美달러, 기축통화 지위 25년내 상실 [20] 기축통화 2011-10-16 5465
394 미국이 위안화 절상에 집착하는 진짜 이유 [8] 경제전쟁 2011-10-13 5404
393 중국 경제 경착륙하지 않는 3가지 이유 [15] 중국 2011-10-13 7629
392 미국과 유럽의 차이 [8] 차이 2011-10-12 4872
391 망해 갈수 밖에 없는 미국, [11] 미국 침몰 2011-10-05 4977
390 나는 꼼수다 1회~20회 [11] 일보전진 2011-10-01 5079
389 밥그릇 지키려고 안달 난 먹사들!!!!!!!!!! [7] 먹사들 2011-09-29 5049
388 박원순은 나경원이다. file [13] 일보전진 2011-09-28 6978
387 박영선의 눈물 file [21] 일보전진 2011-09-26 4753
386 명진스님 "MB, 알고보니 뼈속까지 비리" [20] 명진스님 2011-09-26 5102
385 재벌들에게 세금 많이 부과하자고 할 사람은 전부 빨갱이로 모는 언론 [8] 빨갱이타령 2011-09-21 4217
384 의료 민영화 입법반대 [5] 민영화 2011-09-16 3734
383 곽노현을 위하여! [5] 일보전진 2011-09-10 3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