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JookJun on Twitter
      만당 최신 글
      만당 최신 댓글
counter
오늘:
74
어제:
407
전체:
2,187,269

국내유일 각하헌정방송

조회 수 4171 추천 수 0 2011.08.23 00:55:53

8월 24일, 강남불패의 무한질주는 계속될 것인가.

 

어려운 싸움이 될 것 같다. 지난 6.2 지방선거에서 오세훈에게 몰표를 던져준 강남3구는 또 다시 똘똘뭉쳐 천길 낭떠러지 위에서 비틀거리고있는 오세훈 일병을 구하기 위해 본능처럼 절박하게 투표장으로 달려가겠지...... 지난 선거에서 '계급투표'의 신기원을 작성한 저~ 영악한, 강남3구 주민들로부터 배운 것이 없다면 이번 선거는 쉽지않은 싸움이 될 것이다. 

 

답답한 마음에 24일 일기예보를 보았다. 그 흔하던 비도 오지않을 거라고 한다...... 

 



옛 소련영화 중에 시골출신의 세 여자가 겪는 일과 사랑을 담담하게 그려낸 '모스크바는 눈물을 믿지 않는다.'는 작품이 있다. 
오세훈의 눈물쇼를 보면서 이 영화가 생각난 것은 왜일까......
 
'서울은 악어의 눈물을 믿지 않는다.'
 
8월 24일에 펼쳐질 주민투표의 결과가 내년 총선과 대선에서
한나라당이 줄줄이 맞닥뜨리게될, 참담한 비극의 첫 신호탄이 되길! 간절히 염원한다.
 
 
오세훈을 24일 퇴출해야하는 이유.
 
우면산 산사태로 시민 열 여덟명이 사망했을 때는 무릎은 커녕 마지못해 사과하면서
자신의 이익을 위해서는 통곡하면서 엎어지는 후안무치한 사람이기 때문입니다.

-어떤 이의 트위터에서-
 
소문으로만 듣던 '나는 꼼수다'를 오늘 처음 접하게 되었다. '나는 가수다'보다는 나은 듯.
 
 

나는 꼼수다. -주민투표 호외편-


댓글 '6'

하나님의 뜻

2011.08.23 13:49:47
*.215.150.84

복지 반대는 하나님의 뜻
대형교회들 ‘불법·왜곡’ 앞장
<script language="JavaScript" src="/section-homepage/include/10/js/arti2SNS.js"></script>
등록 : 20110823 08:24 | 수정 : 20110823 11:28
  • 텍스트크게
  • 텍스트작게
  • 스크랩하기
  • 오류신고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 MSN보내기
  •  
  •  
  •  
    <script src="/section-homepage/news/06/news_font.js" type="text/javascript"></script> <style type="text/css"> .article, .article a, .article a:visited, .article p{ font-size:14px; color:#222222; line-height:24px; } </style>
    “주민투표는 성도의 책임” “투표 안하면 예배수업 못해”

    » 트위터에 올라온 한 교회 집사가 보낸 문자 모습 (출처=@egunkim)
    이명박 대통령이 장로로 있는 강남구 신사동 소망교회를 비롯한 서울지역 일부 대형교회들이 교인들을 대상으로 노골적인 ‘무상급식 주민투표 참여 운동’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 용산구 서빙고동의 온누리교회 이름으로 ‘투표를 하지 않으면 예배수업을 못하게 된다’거나 ‘학교에 동성애자가 급증한다’는 식의 왜곡된 문자메시지가 나돌고 있다. 그러나 교회 등의 불법 투표운동을 감시하겠다던 서울시선거관리위원회는 “위반 행위를 찾지 못했다”며 소극적인 태도를 보여 야당과 시민단체의 항의를 받았다.

    소망교회 누리집의 21일 주일예배 동영상을 살펴보면, 김지철 담임목사는 설교에서 “주민이면 당연히 참여해야 할 주민투표를 투표할 것인가 말 것인가 결정하는 양자택일처럼 정치논쟁이 흘러가고 있다”며 “우리 교회와 성도가 이 시대와 사회의 정치적 책임에 민감해야 한다. 참여해야 한다. 우리의 의견을 말해야 한다”고 주민투표 참여를 독려했다.

    보수 성향인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의 길자연 대표회장이 사목중인 관악구 서원동 왕성교회는 21일치 이 교회 주보 광고란을 통해 “한 분도 빠짐없이 투표에 참여하시기 바랍니다”라고 주민투표 참여를 권유했다. 강동구 성내동 오륜교회(담임목사 김은호)는 교회 내부방송인 <오륜TV> 21일치 뉴스에서 “주민투표에 성도님들 모두 꼭 참여하셔서 소중한 한 표 행사하시기 바랍니다”라고 신자들에게 알렸다.

    선관위는 목사가 예배 시간에 신자들에게 주민투표 참여를 설교하는 것은 종교상 특수관계 또는 지위를 이용해 주민투표에 부당한 영향을 끼치는 불법 선거운동에 해당한다고 유권해석을 해왔다.

    또 마포구 연남동에 사는 손아무개(45)씨가 22일 오후 지인으로부터 전달받은 문자메시지를 보면, ‘(온누리교회에서 온 문자 전달합니다) 8월24일 무상급식 전면시행을 주민투표로 막지 못하면 학생인권조례안도 막을 수 없어 미션스쿨 채플(예배) 수업이 무력화되고, … 동성애 옹호해서 초·중·고생 동성애자 급증하고, … 초·중·고생 정치활동 허용해서 광우병 때처럼 시청 앞에 뛰어나가 시위대의 전위부대가 될 수 있다’는 등의 내용이 들어 있다. ‘꼭 투표해서 곽 교육감 물리치자, 이 메시지를 20명에게 꼭 전달해달라’는 말도 적혀 있다.

    이에 대해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시교육청은 아직 학생인권조례안을 만들지도 않았고, 시민단체가 발의한 학생인권조례안에도 ‘채플 수업과 종교교육을 강제하지 말고 대체과목으로 선택할 수 있게 해야 한다’는 내용만 담겨 있어 허위 사실이라고 볼 수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서울시선관위는 지난 18일 서울시내 25개 자치구선관위에 “관할구역의 대형교회 주일예배 등에서 종교지도자들의 발언 내용을 청취하는 등 감시·단속활동을 전개하라고 지시했지만, 설교 내용 가운데 위반 행위를 찾지 못했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나쁜투표 거부 시민운동본부’의 이상수 상임대표 등은 이날 오후 서울시선관위를 항의방문해 “교회에서 주민투표 참여를 독려하고, 투표 당일 ‘투표자 실어나르기’ 목적으로 교회 차량 지원 같은 불법 계획을 세우고 있다는 제보가 있다”며 “선관위가 종교단체의 부당한 투표운동 개입에 분명한 단속 의지를 보여달라”고 촉구했다. 권혁철 이재훈 기자 nura@hani.co.kr

    일보전진

    2011.08.24 21:41:48
    *.148.90.185

    하나님이라는 존재가 있으면 요런 망발이나 일삼는 교회가 이렇게  빅 사이즈가 되지도 않았겠죠.

     

    어떤 네티즌의 말처럼 '국내 최초의 셀프탄핵!'이었습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8.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jpg;*.gif;*.png;*.doc;*.hwp;*.JPG;*.PNG;*.GIF)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87 박영선의 눈물 file [2] 일보전진 2011-09-26 46627
    386 명진스님 "MB, 알고보니 뼈속까지 비리" [9] 명진스님 2011-09-26 60396
    385 재벌들에게 세금 많이 부과하자고 할 사람은 전부 빨갱이로 모는 언론 [9] 빨갱이타령 2011-09-21 15732
    384 의료 민영화 입법반대 [6] 민영화 2011-09-16 36326
    383 곽노현을 위하여! [2] 일보전진 2011-09-10 28720
    382 안철수와 숙주나물 [7] 일보전진 2011-09-03 4942
    381 미국은 이제 또 다시 수년래에 전쟁을 일으킬 제3의 장소를 물색 중이다. [3] 전쟁 2011-09-02 3981
    380 그냥 아무생각 없슴MIDDLE EAST [9] 용용 2011-08-26 4159
    379 닥치고 할렐루야? [12] 일보전진 2011-08-24 4487
    » 국내유일 각하헌정방송 [6] 일보전진 2011-08-23 4171
    377 (PD수첩 유디치과)PD수첩 유디치과 발암물질 진실규명! [20] 상술 2011-08-17 6052
    376 안철수,박경철,김제동 [6] 사고방식 2011-08-12 3682
    375 한달 전까지만해도 중국깔보며 미국의 쫄개 노릇하던 조선일보가... [3] 사대주의 2011-08-08 2631
    374 갈수록 모든 것을 대기업이 점령할 수 밖에 없는 이유 [4] 대기업 2011-08-03 2444
    373 권력의 사유화로 XX을 손에 줘겠다는 생각. [4] 거금 2011-08-02 2588
    372 불교는 무신론인가? [8] 불교 2011-07-22 2447
    371 재벌과 한통속이 되어서 놀아나는 정권 [5] 재벌 2011-07-22 2435
    370 모든게 다 재벌이 해 쳐 먹는다. [1] 재벌 2011-07-22 3379
    369 영국이 이럴진대 [3] 언론의 부패 2011-07-20 2681
    368 아프리카의 눈물 [1] 리비아의 진실 2011-07-02 2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