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JookJun on Twitter
      만당 최신 글
      만당 최신 댓글
counter
오늘:
638
어제:
616
전체:
1,910,538
홈플러스, 포화상태 편의점 사업 가세
외부 컨설팅 결과 "수익성 있다" 통보받고 본격 준비작업 돌입
골목상권 침해 논란일 듯
입력시간 : 2011.09.26 02:33:19
홈플러스편의점 사업 진출을 확정했다. 이로써 홈플러스는 대형할인점-기업형슈퍼마켓(SSM)-편의점으로 이어지는 완벽한 지역 소매유통망을 구축하게 됐다. 하지만 그런 만큼 골목상권 진출논란도 다시 불거질 전망이다.

25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홈플러스는 지난 5월부터 편의점 진출에 대한 외부 컨설팅을 받은 결과, "수익성이 있다"는 결과를 통보 받았으며 본격적인 준비작업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홈플러스는 준비작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경우, 이르면 연말쯤 점포 오픈을 목표로 하고 있다.

홈플러스는 이와 관련, 'H365'라는 이름의 태스크포스(TF)팀을 구성해 편의점 준비사업을 맡겼다. 또 훼미리마트를 비롯해 GS25, 세븐일레븐 등에서 상품기획(MD) 및 영업담당 등 20여명의 경력직원도 스카우트한 것으로 전해졌다.

외부테스트 작업도 진행 중이다. 홈플러스는 서울 성수동 지역에 있는 SSM매장인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내부를 최근 새롭게 단장,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업계에선 이 같은 24시간 영업이 편의점 진출을 위한 일종의 테스트 과정으로 보고 있다.

일각에선 홈플러스가 편의점 네트워크를 새로 구축하기 보다는, 일본 최대 유통업체인 이온그룹 계열의 미니스톱을 인수할 가능성도 점치고 있다. 미니스톱은 현재 국내에 1,600개 정도의 점포를 보유하고 있다.

홈플러스가 이미 포화상태에 접어든 편의점 시장에 진출하려는 이유는 유통산업발전법 및 대ㆍ중소기업 상생협력촉진법으로 인해 신규 SSM 출점이 사실상 어려워졌기 때문. 업계에선 공격적으로 SSM사업을 펼치던 홈플러스가 이 같은 장벽에 부딪히자 편의점 쪽으로 눈을 돌리려는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

그러나 홈플러스는 공식적으론 "편의점 진출에 대해선 아직 결정된 바 없다"고 밝히고 있다. 이승한 회장도 이에 대해 직원들에게 함구령을 내린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골목상권 장악논란과 함께 또다시 지역상인들의 반발을 부추길 수 있기 때문이다.

현재 국내 편의점은 2만개에 육박하고 있으며, 1위는 6,200여개의 점포를 보유한 훼미리마트이다. 이어 GS25(5,800개), 세븐일레븐(5,100개), 미니스톱 순이다. 여기에 편의점 형태의 소형 브랜드들도 가세, 적자점포가 양산되는 등 시장은 사실상 포화상태로 평가되고 있다.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50 다시 생각해보는 한국 경제 [19] 경제 2011-09-30 4635
1249 가만히 두어도 향후7~8년안에 미군스스로 철군 할것을....... [12] 미군철수 2011-09-29 11027
» 서비스업은 거의 모두 재벌들이 점령, 민초들은 그기에 아르바이트생 [14] 빈부격차 2011-09-26 3763
1247 외교관들은 국가 기밀 팔아먹어 한 밑천 잡는다. [15] 외교관 2011-09-20 4158
1246 국가 기밀이라는 핑계로 부정부패가 상상을 초월하는 국방분야 [14] 부정부패 2011-09-16 3366
1245 친일 친미 친재벌을 표방하는 개독당이 만들어 질까? [18] 개독당 2011-09-09 4238
1244 삼성그룹과 이 대통령이 미국식 영리병원 포기않고 계속 추진 [15] 영리병원 2011-09-01 3066
1243 MB정부 들어 ‘고물가국가’ 전락 [21] 만성적물가폭등 2011-08-31 2976
1242 "구정은"의 말로만 선한척하고, 실천은 못하는 미국의 부자들 [12] 겉다르고속다른 2011-08-21 2557
1241 MB 왈, 복지 포플리즘은 망국으로 가는 길 [10] 자기이익만챙기는 대통령 2011-08-18 2999
1240 미국이 빨리 망해가는 이유 중에 하나. [12] 미국멸망 2011-08-16 2996
1239 새로운 세금항목, 통일세!! [12] 통일세 2011-08-15 2446
1238 롯데백화점에서 동창회를 열어드립니다! file [11] 롯데 2011-08-12 2911
1237 창의란 무엇인가? [11] 창의 2011-08-12 2812
1236 유태인 집단의 덫에 걸려 국가 몰락을 재촉하는 미국... [10] 2011-08-11 2836
1235 이명박정부 3년, 소득은 줄었는데 물가 급등 [9] 물가폭등 2011-08-08 2816
1234 "영리병원? '미국 망국병' 누가 수입하자 하나" [11] 영리병원 2011-08-06 2234
1233 해마다 국가 부채 증가하는 미국, 결국 망국의 길로 치 닫는다. [10] 망국 2011-07-29 3020
1232 15회 유상덕선생님 추모제에서 선배님의 걸오는 길을 전했습니다. [2] 김남선 2011-07-15 3623
1231 미국 국민 90%는 지난 35년간 실질 소득이 오히려 1% 감소. [14] 미국 2011-06-21 30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