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JookJun on Twitter
      만당 최신 글
      만당 최신 댓글
counter
오늘:
163
어제:
684
전체:
1,927,590

어둠

조회 수 10093 추천 수 0 2015.04.19 20:49:31
기척 없이 들어온 어둠

등불을 밝혀야 할 이들은
어둠을 나누어 먹고 있다.

슬금슬금 저네들끼리
어둠에게 아양을 떨고 있다.

등불을 갖지 못한 백성은
눈이 퇴화되어 가고

등불을 켜야 하는데
성냥을 지닌 자들은
어둠만 나누어 먹고 있다. 

    *. 세월호에 희생된 어린 영혼들을 생각하며..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270 가을 [4] 차우 2010-10-27 30999
1269 걱정마! 우린 박근혜계야 [4] 일보전진 2010-05-29 28017
1268 신성범의원에게 [32] 전성애 2014-11-28 22348
1267 거창군 사태 자료 안내 [26] 전성애 2015-01-14 19775
1266 [부고]류삼용(31회) 동문이 오늘아침(5/20) 세상을 떠났습니다. [1] 류재완 2015-05-20 19691
1265 역사에 비춰 본 거창고등학교 이야기 / 전성은 선생님 강연 [9] 졸업생 2010-06-29 19677
1264 하충효님께 질문합니다. [9] 충효사랑 2004-06-16 19477
1263 지금 거창에서는 2 [18] 수풀 2014-12-17 16331
1262 29회 신성범동문에게 보내는 공개서한 [44] 서명제안그룹 2015-07-13 16202
1261 21기 [3] 베토벤 최 2015-06-07 15162
1260 욜라 더우시죠? 씨원한 맥주 한 캔씩 어때요? [4] 딜팽이 2008-06-26 14564
1259 월트 교수의 착각 [17] 미군철수 2011-10-09 14304
1258 가만히 두어도 향후7~8년안에 미군스스로 철군 할것을....... [12] 미군철수 2011-09-29 13386
1257 정덕용장로님의 헌신으로 거창고가 설립되다. [42] 인천댁 2015-10-07 11568
1256 임채일군~ 석연치 않은 대목이 한 둘이 아니라네, [14] 11분 2004-07-23 11003
1255 2015, 어버이날 [43] 차우 2015-05-07 10621
1254 거고동문 교도소설립반대 서명에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8] 신독 2015-05-06 10329
» 어둠 [27] 차우 2015-04-19 10093
1252 뉴욕에서 온 편지 [11] 김영조 2007-11-06 8052
1251 논어, 맹자, 대학, 중용... 서당식 성독 듣기.. [4] 무하유 2005-12-30 75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