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JookJun on Twitter
      만당 최신 글
      만당 최신 댓글
counter
오늘:
1,286
어제:
1,370
전체:
2,444,019

조창섭 목사님 별세

조회 수 3730 추천 수 695 2007.02.25 22:56:45

슬픈소식을 전합니다.
거창고등학교의 신앙교육을 위해 애쓰셨던
조창섭 목사님께서 별세하셨습니다.
가족들에게 많은 위로와 격려를 부탁합니다.
장례일정은 아래와 같습니다.


*장례식장 : 행복한병원 제 2분향실 (T.051-818-4414)
                 (부산 전포동)


*발      인 : 2007년 2월 27일

 

*장      지 : 부산 영락공원


*연 락 처 : 조종주(29회, 011-9916-5545)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엮인글 :

김영조

2007.02.25 23:40:27
*.168.1.254

지금도 기억에 생생하게 남아있는 조창섭선생님께서 이세상을 떠나셨다니...놀랍고, 섭섭함을 금할 수가 없습니다.허허백발로, 만면에 웃음가득하시며 졸업생들을 맞아주시던 조선생님, 이제 주님 품안에서 편히 쉬시길 바랍니다, 전교장선생님과 사모님이랑 모두 만나셔서 함께 거고를 내려다 보시며 기도하시며 기뻐하시길 소원합니다. 사모님, 조헌주후배님과 자녀분들, 그리고 전성은교장님과 전성애선생님과 그외 유족들의 슬픔을 우리 주님께서 위로해 주시길 간청하옵니다.

김영도

2007.02.26 11:09:27
*.168.1.254

선생님 머리조아려 명복을 빕니다
평안 하소서~

박정웅

2007.02.26 17:23:26
*.168.1.254


년전부터 선생님의 병환소식을 알고도 한 번 찾아뵙지도 못했답니다.
돌아 가신후 무슨 말씀을 드린들 소용 없겠지요..
영원한 안식을 누리시리라 믿습니다.

박동일

2007.03.02 14:16:41
*.168.1.254

이승에서의 후학 교육과 거창고교육이념에 맞게 열심이셨던 선생님 이젠 모든것을 잊으시고,
주님 곁에서 평안을 누리소서.......
병환 딪 바라지에 고생 하셨던 유족들께도 심심한 조의를 표합니다.
선생님 영면하소서.....

강태봉

2007.03.26 14:18:25
*.168.1.254

늦게 알게되어 죄송합니다.
부모님처럼 따뜻하게 말씀하시던 모습이 선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190 대학입학과 편입학시 온갖 비리를 저지러고 있는 대학 [2] 입시비리 2010-09-25 4080
1189 한국도 90년대~ 현재까지 갑상선암 발생이 대폭 증가했다는데..그 원인은? [1] 갑상선암 2011-03-20 4074
1188 방사능 극동지방 모두 피해 입는다 [11] 인터뷰 2011-03-29 4066
1187 검찰 파업의 속사정 [13] 속사정 2011-06-04 4019
1186 삼성그룹과 이 대통령이 미국식 영리병원 포기않고 계속 추진 [15] 영리병원 2011-09-01 3944
1185 불쌍한 한국인들 [5] 한국인들 2011-01-14 3924
1184 한국사회의 악의 축으로 성장하고 있는 유일신을 믿는 기독교!! 이슬람교와 똑 같다. [6] 기독교 2010-10-09 3915
1183 이명박정부 3년, 소득은 줄었는데 물가 급등 [9] 물가폭등 2011-08-08 3902
1182 조선일보는 미국에서 하는 것은 다 좋은 것이란다 [6] 사대주의사상 2010-12-06 3896
1181 죄 없는 사람을 두번씩이나 모함하는 검사들은 누가 잡아 넣습니까? [1] 훌륭하신 검사들 2010-12-23 3886
1180 북한이 폐쇄사회라면서 어쩌면 그렇게도 잘아는지, 허위 소설을 쓰는 한국의 보수들 [11] 우습다 2011-02-11 3859
1179 미국 국민 90%는 지난 35년간 실질 소득이 오히려 1% 감소. [14] 미국 2011-06-21 3830
1178 이명박정권의 경제성장은 명박이 덕택이 아니고, 오로지 가까이 있는 중국 덕분이다. [4] 경제성장 2010-11-23 3772
1177 향후 5년간 중국의 경제성장은 과거 5년간 10%대성장에서 9%대로 낮아질듯 [10] 중국경제성장 2011-03-06 3760
1176 갈수록 심각해져 가고 있다. [7] 심각해짐 2010-11-27 3759
1175 한국은 지역 감정이 아주 심한나라 [8] 고질병을 인정함 2011-01-03 3755
1174 시골 의사 박경철:..도청직원이 공관 가사일 하신게 제일 목에 걸립니다 ...” [6] 시골의사 2010-08-25 3753
1173 전덕애 선생님의 건강을 위하여.... [11] 김영조 2006-10-15 3739
1172 백영고 차기 교감을 선임할데 대하여 [5] 박남수 2005-11-30 3734
» 조창섭 목사님 별세 [11] 총동문회 2007-02-25 3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