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JookJun on Twitter
      만당 최신 글
      만당 최신 댓글
counter
오늘:
110
어제:
1,618
전체:
2,437,967

현재까지 지속되어온 세계 지배를 위한 미국의  내정간섭 정책과

 

앞으로 세계 지배를 위해 시동 건 중국 문화정책(공자사상 전파와

 

불교전파)의 충돌이 시작되었다.

...................................................................

노벨평화상에 뿔난 중국 '공자평화상' 제정
 
노벨평화상이 중국 반체제인사 류사오보 품으로 돌아가자, 성난 중국이 공자상을 제정해 반격에 나섰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8일(현지시각) 중국 ‘공자평화상’ 선정위원회가 류사오보의 노벨평화상 시상식을 며칠 앞두고 공자상을 제정했으며 첫 수상자로 롄잔(連戰) 전 대만 부총통을 선정해 노벨평화상 수상(9일) 하루 전에 시상식을 열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중국은 다른 나라들에 노벨평화상 시상 불참을 촉구하고 있기도 하다.

공자평화상 수상 선정위원회는 지난 16일 중국 관영매체의 제안으로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 위원회는 "동양의 관점에서 (세계 평화와 인권을 위한) 평화상을 정립했다"고 전했다.

롄잔 전 대만 부총통은 '중국 본토와 대만 간 평화 가교를 이었다'는 공로를 이어받아 첫 수상자가 됐다. 롄잔 대만 전 부총통은 국민당 대표로는 처음으로 지난 2005년 4월 중국을 방문해 후진타오(胡錦濤) 공산당 총서기와 국공 영수회담을 한 인물. 그 전까지 국민당은 지난 1949년 공산당과의 내전에 패해 대만으로 옮겨간 뒤 중국과 긴장상태를 유지했었다.

다만 롄잔 측은 공자상에 대해 알지 못한다며 공식 답변을 피했다. 중국 문화부도 공자평화상 측 주장과 달리 해당 위원회와의 관련성은 “확인하기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WSJ는 전했다.

첫 수상 후보에 함께 오른 인물로는 중국의 시인 치아오 다모, 과학자 위안 롱핑, 판천 라마(티베트교에서 달라이 라마에 이은 서열 2위), 넬슨 만델라 전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통령, 마흐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지미 카터 미국 전 대통령 등이 거론됐다.

WSJ는 그동안 노벨평화상에 도전하는 여러 상이 등장하곤 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1937년에는 독일의 아돌프 히틀러가 노벨에 대항하는 독일 예술과학상을 제정했다. 그로부터 13년 후에는 소비에트연합이 국제평화상으로 스탈린상을 만들었다. 스탈린상의 첫 수상자는 손문의 미망인인 송경령 등이었다. 손문은 중화민국의 토대가 되는 삼민주의를 제창한 정치인이다. 이후 이 상은 1989년에 레닌평화상으로 이름을 바꿨으며 지난 1991년 소비에트연합이 붕괴되면서 자취를 감췄다.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130 한국경제 잘 나간다고 조중동이 매일 같이 칭찬하는데, 살기 힘들다니 왠? 소리냐? [4] 왠?소리 2010-11-19 3272
1129 하충효선배님! 감히 제안드립니다 [2] 윤성아 2004-07-15 3251
1128 2025년, 미 제국은 몰락한다. 이는 대단한 착각 [8] 착각 2010-12-26 3245
1127 내가 가장 예뻤을 때 [3] 장삼이사 2010-07-09 3236
1126 한국사회에서 기득권층이 부정한 방법으로 돈 먹는데, 방해되는 집단은 전부 빨갱이로 몬다 [2] 빨갱이의 정체 2010-11-03 3236
1125 어느새 가을입니다 [2] 경남인 2006-10-31 3230
1124 동호회/예수마을에 로마서 강해가 시작되었습니다. [2] ㅈㄹㅈ 2010-11-08 3229
1123 환율 중재안 내 놓는다며 미국편 들다가 중국의 분노사서 국익에 손해만 끼칠 가능성이 높은 이명박!! [9] 주제파악 2010-10-24 3225
1122 전세대란의 주된 원인을 말하지 않는 언론. 이유는 광고주의 이익 때문 [10] 혹세무민 2011-01-26 3218
1121 링크 몇개 달았습니다. [2] 임채일 2004-05-20 3190
1120 자국민 보호가 제1순위다 [7] 답답 2011-03-19 3183
1119 전영창 교장님의 모습을 뵈니 그리움이... [11] 조일주 2006-08-26 3158
1118 마지막 춤은 나와 함께.../은희경 [4] 2010-07-06 3140
1117 미국은 한반도에서 국지전이 일어나는 것을 반대한다. [5] 국지전 2010-12-04 3136
1116 황당한 북한뉴스와 전투경찰은 사람이 아니다. [6] 황당한뉴스 2011-01-04 3122
1115 장이 서는 까닭 [9] 일보전진 2010-08-13 3117
» 세계지배를 위한 미국의 내정간섭 정책과 중국 문화정책(공자사상 전파와 불교전파)의 충돌 [4] 충돌 2010-12-10 3105
1113 우째 이런 말을...... 이렇게 자랑스럽게? [15] 종점보관소 2004-05-24 3086
1112 개판치는 목사가 왜 이리 많은가? [30] 장사치들 2008-07-21 3080
1111 이 대통령 머리로는 한반도 긴장완화는 도저히 불가능하다.긴장은 계속 높아질 것임. [5] 불가능 2010-11-28 3068